본문내용 바로가기

전체보기

유원지

주제분류
자유주제
대표자
진우혁 / 서울영상고등학교
스탭
연출/진우혁/2002/서울영상고등학교
연출부/장유나/2003/서울영상고등학교
연출부/최경원/2002/서울영상고등학교
미술/김지현/2003/서울영상고등학교
촬영/강홍구/2002/서울영상고등학교
촬영부/김경범/2003/서울영상고등학교
촬영부/김동호/2003/서울영상고등학교
음향/양지민/2003/서울영상고등학교
음향부/박지환/2002/서울영상고등학교
편집/이승미/2002/서울영상고등학교
출연진
김동일/세진역/1996/온새미로
작품의도
고등학교 생활을 하는 중 고등학생들의 학교생활의 모습이 꼭 사회와 같다고 느꼈습니다. 남의 잘못을 증명하여 자신의 결백을 주장하는 그런 모습을 담고자 하였고 자신의 나약함에 굴복하고 도움을 준 사람에게 방관으로 일관하는 방관자의 모습도 담아내려 하였습니다. 여기서 말하고자 하는 방관자란 단순히 학교 폭력뿐만 아닌 불합리한 대우를 받는 사람들을 마냥 방관만 하고 있는 모든 사람들을 통칭해서 말하고자 했습니다.
줄거리
고등학교 3학년인 진운이가 자살을 하게되고 진운이는 유서에서 누군가 때문에 힘들었다며 언급이 되어있다.
진운이를 괴롭히던 태훈이가 유서의 인물로 추정되어 몰려지고 그런 태훈이는 진운이가 죽기 몇일 전 진운이와 다툰 세진이를 유서의 인물로 몰아간다. 그렇게 세진이는 궁지에 몰리게 된다. 세진이는 자신이 아님을 밝히기 위해 증거를 찾기 시작한다.
촬영후기
정말 추운 겨울에 떨면서 하루하루 쉬운게 없었던 촬영현장이였고 사실상 거의 첫 연출에 가까운 영화였다보니 어설프고 부족한 부분이 많았을 겁니다. 그런 현장임에도 불구하고 좋은 스태프들과 배우님들 덕분에 영화를 성공적으로 완성할 수 있었다고 생각이 듭니다.
별점
네티즌 리뷰 & 평점
작품평 0건
리뷰, 평점
이름
내 용 등록하기
추천하기